16. 내가 아빠를 얼마나 사랑하는지 아세요

[내가 아빠를 얼마나 사랑하는지 아세요] 샘 맥브래트니 글, 아니타 제람 그림, 베틀북, 1997

내가 아빠를 얼마나 사랑하는지 아세요?
(샘 맥브레트니 글, 아니타 제람 그림, 베틀북,1997)

이 책은 아빠 토끼와 아기 토끼가 서로 사랑하는 마음을 경쟁하듯 표현하는 모습을 그리고 있습니다. ‘많이 많이 사랑한다’는 걸 아이와 어떻게 구체적으로 표현하고 있나요?

아이들은 엄마 아빠에 대한 자신의 사랑이 얼마나 큰지 열 손가락을 활짝 펴기도 하고 두 팔을 크게 벌려 큰 원을 그리기도 합니다. 자신이 표현할 수 있는 최대치를 자신이 아는 가장 큰 수로 표현하기도 하죠. ‘백만큼’이 ‘천만큼’이 되기까지는 숫자를 배우는 시간이 걸리기도 합니다.

하지만 아이들은 엄마 아빠가 자기를 얼마나 사랑하는지를 뜸금없이 물어볼 때가 있어요. 그럴 때는 수줍은 건지 비밀스러운 건지 작은 소리로 조심스럽게 물어보기도 합니다. 그건 혹시 사랑하지 않는 건 아닌지 불안한 마음 때문일 거에요. 그러면 엄마 아빠는 아이를 많이 사랑한다고 표현하되, 최대치를 구체적으로 표현해주세요. 아이처럼 두 팔을 크게 벌리든 손가락 하나로 서 있는 주변에 큰 원을 그리든 하늘만큼 땅만큼이라고 하든 말이죠.

그러면 아이는 크게 웃으며 그 원보다 더 큰 원을 그 작은 손으로 있는 힘껏 그리며 말할 겁니다.

“나는 이~~~~~~만큼 사랑해!”

이 책을 아이와 함께 읽고, 서로 주고 받으며 사랑표현을 경쟁해보면 좋을 것 같에ㅛ.

15. 안돼, 데이빗!

[안돼, 데이빗!] 데이빗 섀논 그림, 지경사, 1999

안돼, 데이빗!(데이빗 섀논, 지경사, 1999)

아이들은 엄마의 꾸중을 들으며 자란다. 하지 말아야 할 것도 참 많지만, 아무리 엄마가 하지 말라고 말해도 잘못을 반복하기 일쑤다. 어쩌면 혼나고 꾸중듣는 만큼 아이들은 하고 싶은 일이 많은 건지도 모른다. 그건 하면 안 되거나, 하게 되면 위험하거나 문제가 생기는데도 하고 싶은 걸 어떻게 하나?

엄마 아빠의 꾸지람이 늘어갈 때면 아이들은 부모가 밉기도 하지만 엄마 아빠의 사랑을 잃을까 불안해한다. 때로는 그 사랑과 관심을 얻고자 말썽을 피우기도 한다. 그럴 때면 아이의 마음을 들여다 봐야 하지 않을까. 쉽지는 않겠지만, 열불도 나겠지만 아이를 사랑하는 마음은 변하지 않는다는 걸 알려줘야 할 때가 있다.

….그래도 혼날 때는 혼나야지만.

14. 피자와 동전 한 닢

[피자와 동전 한 닢] 하오 광차이 글, 줄리아노 페리 그림, 중앙출판사

해바라기 마을의 곰 아비와 악어 아바오. 아비는 피자를, 아바오는 케이크를 잘 만들었어요. 둘은 누구보다 사이좋은 친구였습니다.

그러던 어느날 돈 많은 부자가 금화를 주고 아바오의 케이크를 사 먹었습니다. 금화를 얻은 아바오를 본 아비는 자신도 피자를 팔아 돈을 벌고 싶었습니다. 배가 고팠던 아바오는 아비에게 피자를 줄 수 없냐고 말하자, 아비는 그건 돈을 받고 팔아야 한다며 거절합니다. 예전처럼 서로 아무 대가 없이 피자와 케이크를 나눠 먹지 못하게 된 겁니다.

금화에 대한 욕심이 생긴 겁니다. 대가를 바라는 사이가 된 겁니다. 그렇게 둘의 우정에는 욕심과 대가를 바라는 마음이 끼어들게 된 거죠.

과연 둘은 어떻게 되었을까요? 금화 동전 한 닢과 둘의 우정은 맞바꿀 수 있는 걸까요?

13. 나는 당신을 믿어요

미야니시 다쓰야 글 그림, 송소영 옮김, 달리, 2015

<나는 당신을 믿어요>는 ‘고녀석 맛있겠다’ 시리즈의 열 번째 책이다. ‘고녀석’ 시리즈의 책들은 각각 독립된 이야기를 가지고 있지만, 언제나 주인공인 티라노사우루스가 등장한다. 사납고 괴팍한 성격의 티라노이지만, 마음 한구석에는 따뜻한 마음씨가 자리하고 있다. 그래서 잡아먹으려고 했던 꼬마 공룡도 결국 누구보다 위해주는 티라노를 보게 된다. 그렇게 변하는 티라노를 보게 된다.

우리집에서는 이 시리즈의 책이라면 책장에서 꺼낼 때부터 흐뭇해한다. 그만큼 강추하는 책!